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캠코, 위안부 피해자 위한 집짓기 지원 공로로 '감사패' 받아

최종수정 2019.04.22 14:00 기사입력 2019.04.22 14: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는 22일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사랑의 집짓기 지원 공로로 여성가족부장관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캠코는 이날 오후 2시 포항시 북구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집짓기 준공식에서 그간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캠코는 이번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집짓기 사업부지에 포함된 국유재산을 신규로 수탁한 후 토지감정, 처분승인 등의 매각절차를 신속히 완료해 포항시의 주거지원 사업을 지원했다.


캠코 외에도 포스코, 포항국토관리사무소, 한국국토정보공사 등도 집짓기 사업에 기여한 공로로 여가부 장관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번 주거사업을 통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는 낡은 흙집에서 벗어나 편의시설을 갖춘 아늑하고 안전한 새로운 삶의 터전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금번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위한 사랑의 집짓기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에 도움을 드리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정부, 지방자치단체 등과 국유재산을 활용한 다양한 공익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