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광에서 한 달 살아보기’ 전남도 공모 선정

최종수정 2019.04.08 14:30 기사입력 2019.04.08 14:03

댓글쓰기

‘영광에서 한 달 살아보기’ 전남도 공모 선정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전성 기자]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이 전라남도에서 주관한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청년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글로리 영광살이’는 청년들이 한 달 동안 영광에 먼저 살며 지역을 바로 알 수 있도록 농촌생활과 지역문화 체험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영광으로 이주를 고려하고 있는 청년에게 30일 동안 무료로 주거공간·식비·교통비 등을 제공하고 지역 체험과 귀농·귀촌 교육을 진행한다.


주거공간은 묘량면과 염산면의 빈 집 2개소를 정비해 오는 6월과 9월 2기로 나누어 사업을 진행하며 기수 당 10명을 모집해 영광알기 프로그램, 성공 귀농인 멘토링, 농장 체험, 드론 교육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영광지역 청년과 사업참여 청년을 1대1로 매칭하고 후원하는 ‘키다리친구’ 프로그램을 운영해 참가자의 조기 정착을 적극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외지 청년들이 영광을 깊이 이해하고 농촌 생활을 경험하며 미래의 행복한 삶을 모색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전국의 뜻있는 청년들이 많이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전성 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