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65일 FUN&PAN’ 시작 … 강남에는 매일 공연

최종수정 2019.04.08 07:17 기사입력 2019.04.08 07:17

댓글쓰기

4~11월 코엑스·강남역·압구정로데오 등 8개소 … 마술·댄스·국악·가요·클래식 등 볼거리 가득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주민과 강남을 찾는 국내외 관광객이 다양한 문화와 공연을 즐길 수 있는 ‘365일 FUN&PAN 강남’을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행사는 주민들이 직접 공연에 출연해 끼와 재능을 발휘할 수 있는 판(PAN)을 마련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스토리가 있는 ‘G-STAR킹’ △비트·음악이 있는 ‘댄스&싱어킹’ △작은 공연이 있는 ‘거리버스킹’ △열정이 있는 ‘청춘밴드’ 등 8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구는 현장 출연자 중 경연을 통해 우승자를 선발하고 K-POP 뮤직·강남페스티벌 등 무대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지난 5일 ‘365일 FUN&PAN 강남’의 출발을 알린 ‘G-STAR킹’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코엑스 밀레니엄 광장에서 마술·마임 등 공연으로 꾸며진다.

'365일 FUN&PAN’ 시작 … 강남에는 매일  공연


‘댄스&싱어킹’은 매주 토요일 오후 4시 30분 강남역 강남스퀘어에서 노래 경연과 전문댄서팀의 방송댄스·비보잉 등 스트리트 댄스 강습이 펼쳐진다. ‘거리버스킹’은 매주 화~목요일 오후 7시 압구정로데오에서 ‘청춘밴드’는 매주 화·수요일 낮 12시 신사동 가로수길에서 공연이 진행된다.


이외도 수서SRT역(LIVE 연가), 세곡동 못골한옥어린이도서관 앞(열정밴드), 갤러리아 명품관 앞(외국인공연단), 영동시장(나들이마당)에서 K-POP 뿐 아니라 국악·클래식 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선사한다.

출연을 원하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홈페이지(kpopcon.net)를 통해 행사 일정 확인과 사전참여 신청을 하면 된다. 현장에서도 신청이 가능하다.


정순균 구청장은 “크고 작은 거리 공연부터 내 집 앞 영화제와 K-POP 페스티벌까지 강남의 곳곳이 공연장이 되는 ‘기분 좋은 변화’를 이끌어낼 것”이라면서 “구민의 삶에 문화가 일상이 될 수 있도록 문화플랫폼을 구축해 ‘매력도시 강남’을 디자인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