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실손보험, 진료비 결제와 동시에 청구"…KT·KB손해보험 맞손

최종수정 2019.02.11 10:11 기사입력 2019.02.11 09:04

댓글쓰기

KT , KB손해보험-엔에스스마트와 실손의료보험 청구 사업을 위한 협약 체결

병원 키오스크에서 진료비 결제 후, 실손보험금 즉시 청구 가능... 내달 첫 선

“보험금 청구간소화로 고객 편의 증대... 빅데이터 등 활용한 인슈어테크 지속 개발”


KT가 KB손해보험, 엔에스스마트와 ‘실손의료보험 다이렉트 청구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11일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경선 KB 손해보험 상품총괄,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김진우 엔에스스마트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KT가 KB손해보험, 엔에스스마트와 ‘실손의료보험 다이렉트 청구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11일 체결했다. (왼쪽부터) 김경선 KB 손해보험 상품총괄,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김진우 엔에스스마트 대표이사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 KB손해보험 가입자라면 다음달부터 병원에서 진료비 결제와 동시에 실손보험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병원에서 영수증을 수령한 뒤 이를 다시 보험사에 보내야 하는 절차 자체가 사라져 편의성이 극대화될 전망이다.

KT 는 11일 KB손해보험, 엔에스스마트와 함께 '실손의료보험 다이렉트 청구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김경선 KB손해보험 상품총괄, 김진우 엔에스스마트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T 는 KB손해보험과 의료기관간 실손보험금을 간편하게 청구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진료 관련 데이터를 암호화해 전송하는 솔루션을 개발한다. 보험금 간편 청구를 위한 키오스크 개발은 병원업무자동화시스템 개발 전문기업 엔에스스마트가 맡았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키오스크를 통해 진료비를 결제한 뒤 본인인증을 거치는 것 만으로 별도 절차 없이 실손보험료 청구가 이뤄진다. 병원에서 결제와 즉시 보험료를 한번에 청구할 수 있다.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은 “실손보험 다이렉트 청구 플랫폼을 활용하면 보험금 청구 절차가 간소화 된다”며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다양한 기술을 접목해 고객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인슈어테크를 지속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보험의료원이 발표한 '실손의료보험금 미청구 실태 및 대책' 보고서에 따르면 진료를 받고 보험금을 수령하지 않은 피보험자는 14.6%, 약을 처방 받고도 보험금을 청구하지 않은 피보험자는 20.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험금 미청구 사유로는 '금액이 소액이어서'가 90.6%, '번거로워서'가 5.4%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슈어테크(Insure Tech):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빅데이터, AI(인공지능), 블록체인 등의 정보기술을 활용하여 기존 보험 산업을 혁신하는 기술과 서비스




명진규 기자 ae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