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노보드 2관왕' 오른 해병대원…"다음 목표는 국가대표"

최종수정 2019.02.06 10:53 기사입력 2019.02.06 10:53

댓글쓰기

대한스키협회 전국종별스키선수권대회에서 스노보드 2관왕을 달성한 홍승영 일병이 우승 메달을 목에 걸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해병대사령부)

대한스키협회 전국종별스키선수권대회에서 스노보드 2관왕을 달성한 홍승영 일병이 우승 메달을 목에 걸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해병대사령부)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해병대는 서해 최북단을 지키는 해병대 6여단 소속 홍승영 일병(20)이 지난달 25일 대한스키협회 전국종별스키선수권대회에서 스노보드 2관왕에 올랐다고 6일 밝혔다.


해병대는 홍 일병이 군인으로서의 임무를 수행하면서도 자기개발을 성공적으로 이뤄내 다른 해병들의 귀감이 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홍 일병은 백령도서군의 소청도에서 K-3사수로 복무하고 있다. 소청도는 85가구의 주민이 살고 있는 서해의 작은 섬이다.


그는 동계스포츠의 중심지 강원도 평창 출신의 토박이다.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자연스럽게 동계스포츠를 접하며 스노보드를 시작했고, 이 종목에 소질을 보였다.


영남대학교 체육학부에 입학해 선수 생활을 하던 홍 일병은 강인한 정신력을 갖추기 위해 해병대에 입대했다. 홍 일병은 "'안되면 될 때까지'라는 해병대 정신은 곧 스포츠 정신과 같다"며 "해병대 정신이 향후 국가대표가 되고 메달을 획득하는데 큰 자산이 될 것이라 생각해 망설임 없이 지원했다"고 설명했다.

홍 일병은 지난달 전국종별스키선수권대회 남자 일반부에 도전해 스노보드 평행회전 1위와 평행대회전 1위를 차지하면서 대회 2관왕에 오르는 성과를 냈다.


홍 일병은 "다음 목표는 국가대표"라며 "해병대원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앞으로 전국체전에도 입상하고 그 이상의 꿈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