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J제일제당, 과일·야채 맛과 영양 담은 원물스낵 '맥스칩' 출시

최종수정 2019.01.29 08:33 기사입력 2019.01.29 08:33

댓글쓰기

CJ제일제당, 과일·야채 맛과 영양 담은 원물스낵 '맥스칩' 출시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CJ제일제당이 과일·야채의 맛과 영양을 담은 원물스낵 신제품 ‘맥스칩’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맥스칩은 감자와 자색고구마, 단호박, 복숭아 등 다양한 원물을 풍성하게 넣은 ‘오리지널 가든’과 단호박으로 만든 ‘러블리 스윗펌킨’ 2종으로 구성됐다. 과일, 야채 등 자연재료의 건강한 이미지에 바삭한 식감으로 먹는 재미를 더한 ‘건강하고 맛있는 과일야채칩’이라는 콘셉트로 개발됐다.


원물 본연의 맛과 색을 살리기 위해 차별화된 원물제어 기술 및 저온 진공공법이 적용됐다. 각각의 원물 특성에 최적화된 전처리와 급속냉동으로 과일·야채의 색상을 보존하고 바삭한 식감을 구현했다. 저온 진공상태에서 만들어 기름을 덜 사용하면서도 원재료 고유의 맛을 살렸다. 일반 스낵처럼 얇고 바삭하게 썰어낸 것도 특징이다.


맛은 물론 영양도 풍부하고 인공향과 색소, 보존료를 넣지 않아 남녀노소 즐길 수 있다. 또 소포장 파우치 용기에 제품을 담아 휴대가 간편하고, 장소에 상관없이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가격은 편의점 기준으로 ‘오리지널 가든’ 40g 3000원, ‘러블리 스윗펌킨’ 30g 3000원이다.


CJ제일제당은 뿌리채소, 열대과일 등 차별화된 원물 소재를 활용한 신제품을 출시하며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과일야채칩’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창출하고, 전체 스낵시장의 성장을 이끄는 대표 품목으로 키운다는 방침이다. CJ제일제당은 올해 맥스칩 매출 목표를 100억원으로 잡았다.

장승훈 CJ제일제당 씨위드&스낵 담당 부장은 “스낵시장은 정체 양상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건강과 맛을 동시에 챙길 수 있는 원물스낵을 중심으로 소비가 증가하는 추세다”라며 “국내 대표 원물간식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활동을 전개하며 맥스칩 브랜드 인지도 확산에 주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