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대통령, 7일 중소·벤처企 200명 초청 간담회…"소상공인·자영업자는 별도로"

최종수정 2019.01.06 16:46 기사입력 2019.01.06 16: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중소·벤처기업 관계자를 초청해 간담회를 갖는다고 청와대가 6일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약 200명에 이르는 중소·벤처기업인과 만나 경제 활력을 찾고 투자환경 조성 및 정책적 성과를 모색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이 일정으로 통상 매주 월요일마다 대통령이 주재해 왔던 수석·보좌관 회의는 열리지 않는다.

이번 간담회 참석대상을 놓고 청와대 측의 설명이 틀려 혼선이 빚어지기도 했다. 앞서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지난 3일 "중소기업과 벤처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 등을 초청할 것"이라고 밝혔으나 간담회 초청 대상에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청와대 관계자는 "당초 중소·벤처기업인과의 간담회였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별도의 일정으로 (추후에) 진행할 예정"이라며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중소·벤처기업과 한 데 묶지 않고 독립적인 개념"이라며 "대통령의 인식도 그러하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간담회에서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등 정부의 정책으로 인한 현장의 고충을 듣는 동시에 올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창출을 위한 역할을 주문할 것으로 보인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