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세청, 계란가공품·신선란 등 신속통관 지원

최종수정 2016.12.26 04:05 기사입력 2016.12.25 17: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관세청은 계란가공품과 신선란, 산란계 등의 신속통관 지원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조류인플루엔자(AI) 사태의 대응책으로, 인천공항 등 주요공항과 항만에 전담 통관직원을 두고 계란 등 물품의 통관애로를 즉시 해소하는 '특별통관지원반'을 운영한다.

관련 물품의 통관 및 보세운송신고는 사전 임시개청 신청 없이도 공휴일과 야간을 포함해 24시간 상시 처리한다. 또 일본 등 근거리 국가로부터의 수입품만 허용하는 '출항전 수입신고'를 수출국과 관련 없이 모두 허용해 도착 후 지체되는 시간을 최소화한다.

계란 등 물품에 대한 통관검사도 원칙적으로 생략할 방침이다. 세금관련 심사 역시 통관 이후 심사하고, 식품검사·검역완료 여부만 확인되면 즉시 통관시킬 계획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