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정현 장 지진다' 포털 검색어 등극, 쌈장 배달에 합성 사진까지

최종수정 2016.12.19 22:53 기사입력 2016.12.10 13:59

댓글쓰기

이정현 장 지진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이정현 장 지진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의 포털 사이트 연관 검색어에 '이정현 장 지진다'가 기록돼 눈길을 끈다.

9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존경하는 이정현 대표님 장 지지셔야죠.jpg’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이 대표 사무실 앞에는 빨간 냄비와 쌈장이 놓여 있다. 출입문 옆에는 ‘국민의 명령이다. 장 지지자’라고 적힌 A4 용지가 붙어 있다.

해당 글을 올린 게시자는 “이번에는 이정현의 대국민약속촉구다”라며 “가스렌지는 국회에서 못 가지고 가게 하더라”는 글을 남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같은 퍼포먼스는 지난 달 30일 이 대표가 의원총회 직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야3당의 탄핵안 발의 가능성이 적다고 확신하면서 "그걸 이끌어내서 관철시키면 내가 장을 지진다. 뜨거운 장에다 손가락을 넣어서 장을 지진다"고 말한 것과 관련 있다.
이정현 장 지진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이정현 장 지진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쳐


현재 인터넷 상에는 이 대표가 장을 지지는 모습이 담긴 합성 사진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한편, 야 3당이 지난 3일 발의한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은 9일 본회의에서 재적의원 300명 중 299명이 참여해 찬성 234표, 반대 56표, 무표 7표, 기권 2표로 가결됐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