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 탈당' 김용태, 김무성에 "이럴거면 그런 말을 말지"

최종수정 2016.12.19 22:08 기사입력 2016.12.02 17:44

댓글쓰기

'새누리 탈당' 김용태, 김무성에 "이럴거면 그런 말을 말지"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새누리당을 탈당한 김용태 무소속 의원이 사실상 탄핵 대열에서 이탈한 김무성 전 대표를 비판하고 나섰다.

박근혜 대통령의 제3차 대국민담화 이후 새누리당이 '내년 4월 대통령 퇴진 및 6월 대선 실시'를 만장일치 당론으로 채택하면서 비박계가 탄핵안 처리에 소극적으로 돌아선 것을 꼬집은 것으로 해석된다.

김 의원은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백척간두진일보 시방세계현전신(百尺竿頭進一步 十方世界現全身)"을 언급하며 "이럴거면 그런 말을 하지 말았어야 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와 함께 김 의원은 '나는 오늘 죽어도 영원히 살 것이다'라는 김영삼 전 대통령의 발언을 인용하면서 "저는 이 말 믿고 가려 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 전 대표는 지난달 23일 대선 불출마를 선언할 당시 저는 오늘 당나라 고승 장자 스님의 말을 되새기고자 한다"며 "백척간두진일보 시방세계현전신. 백척 높이의 흔들리는 장대 위에서 한발 내딛으면 그때 비로소 새로운 세계가 열린다"고 말한 바 있다.
당시 김 전 대표는 "박 대통령은 국민과 새누리당을 배신했다. 헌법을 심대하게 위반했다. 헌법을 위반한 대통령은 탄핵을 받아야 한다"며 "지금 야당이 잔머리를 굴리는데 새로운 보수를 만들고 국민에게 책임지는 의미에서 새누리당 내에서 탄핵 발의를 앞장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