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출 늘려라…붐업코리아 수출상담회 개최

최종수정 2016.11.30 06:00 기사입력 2016.11.30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는 30일 일산 킨텍스에서 ‘2016 붐업코리아(Boom-Up Korea)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상담회는 올 한해 수출지원성과를 결산하고, 연말까지 수출 붐업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해외바이어 350개사가 국내기업 940개사와 수출상담을 진행해 73건, 1700만달러 규모의 수출계약과 162건, 1억600만달러 규모의 MOU를 체결한다.
특히 한·중 FTA 1주년을 맞아 화장품, 식품, 생활용품, 콘텐츠, 프랜차이즈 등 대중국 수출유망품목 분야 유력바이어를 중점적으로 유치해 1:1 수출상담을 진행한다.

글로벌 제조기업의 밸류체인 진입을 위해 자동차, 조선, 항공 부품 등 소재부품 분야 바이어와 글로벌 파트너링(GP) 상담회도 마련됐다.

중국내 상용차 5위 업체인 진베이(Jinbei) 자동차의 샹샤오시 총감은 “중국 자동차 시장의 고급화 및 전장화에 따라 새로운 기술을 찾기 위해 방한했다”고 한국 파트너기업과의 협력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상담장 옆에는 관세청, 무역협회, 무역보험공사, 화학융합시험연구원,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이 별도로 컨설팅관을 운영하여 원산지 증명, 수출보험, 해외인증 획득 등 현장컨설팅도 제공한다.

대구, 울산, 전주 등 3개 도시에서도 지방상담회가 12월 1일 개최될 예정이다. 11월28~12월2일에는 해외바이어와의 온라인 상담회도 진행된다.

이번 상담회에서는 해외 주요 시장별 수출전략과 성공사례를 소개하는 ‘수출 붐업 설명회’도 함께 열린다. 미국, 중국, 베트남, 인도, 러시아, 브라질, 콜롬비아 등 7개 지역에서 근무중인 KOTRA 무역관장이 직접 연사로 나서 생생한 현지 정보를 설명한다.

채희봉 산업부 무역투자실장은 최근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보호무역 동향 등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연말까지 계획된 각종 수출지원정책이 차질없이 집행될 수 있도록 확실히 챙기겠다”고 말했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