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정부 NSC 부보좌관에 '매파' 맥파랜드

최종수정 2016.12.19 21:28 기사입력 2016.11.26 08:31

댓글쓰기

백악관 변호사에는 도널드 맥간

▲캐슬린 T. 맥파랜드 (사진 =위키피디아)

▲캐슬린 T. 맥파랜드 (사진 =위키피디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매파로 분류되는 캐슬린 T. 맥파랜드를 국가안보회의(NSC) 부보좌관에 임명했다고 미 언론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마이클 플린 NSC 보좌관에 이어 맥파랜드까지 모두 강경 성향의 인물이 미국 외교안보 라인에 자리잡게 됐다.
맥파랜드는 로널드 레이건 행정부 때 백악관에서 근무했으며, 현재 보수 성향 언론인 폭스뉴스의 애널리스트를 역임하고 있다.

또 트럼프 당선인은 도널드 맥간 전 연방선거관리위원회(FEC) 위원장을 백악관 변호사로 내정했다. 맥간 내정자는 트럼프 대선캠프의 변호인 출신으로, 정치매체인 폴리티코는 "맥간이 트럼프의 많은 '이해 충돌' 문제를 관리하는 일을 맡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