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투라지' 조진웅X윤지혜, 현실감 높이는 부부 연기

최종수정 2016.12.19 18:23 기사입력 2016.11.20 15:08

댓글쓰기

조진웅 윤지혜. 사진=tvN '안투라지' 방송 캡쳐

조진웅 윤지혜. 사진=tvN '안투라지'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안투라지' 조진웅과 윤지혜가 극의 현실감을 높이고 있다.

19일 방송된 tvN '안투라지'에서는 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은갑(조진웅 분)과 그의 아내 윤세나(윤지혜 분)의 부부 생활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날 세나는 회사 걱정에 잠을 이루지 못하는 남편 은갑을 걱정하면서도 정신을 차리도록 호통을 치는 등 똑 부러진 '호랑이 아내'의 모습을 보였다.

계속 중언부언하는 남편을 다그치는 한편 딸에게 집착하는 남편을 제압하고 컨트롤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매회 0%대 시청률을 기록하며 현실과 동떨어졌다는 평을 받고 있는 '안투라지' 내에서 조진웅과 윤지혜의 부부연기는 그나마 현실성 있는 역할이라는 의견이 나온다.
한편 ‘안투라지’는 매주 금, 토 밤 11시에 방송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