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우비소녀 박진주 “녹화 끝나고 아팠었는데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셔서…”

최종수정 2016.10.24 07:28 기사입력 2016.10.24 07:28

댓글쓰기

'우비소녀' 박진주, 사진 = 박진주 인스타그램 캡처

'우비소녀' 박진주, 사진 = 박진주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우비소녀' 박진주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밤-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올렸다.

박진주는 "우비소녀 박진주입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주셔서 정말 많이 행복했습니다"라며 시청자들의 큰 관심과 사랑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박진주는 "녹화할 때 정말 많이 긴장하고 떨려서 녹화 끝나고 많이 아팠었는데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시고 사랑해주셔서 아팠던 게 다 사라졌어요"라며 복면가왕 출연 당시의 출연 상황을 전했다.

또 박진주는 "앞으로 더 열심히 해서 더 행복한 모습 많이 보여드릴게요!! 또 한 번 감사합니다!"라며 앞으로 있을 활동에 대해 관심을 가져달라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앞서 '일밤-복면가왕'에 출연했던 '우비소녀' 박진주는 체리필터의 '오리 날다', 대장금 OST '오나라' 등을 열창해 '우비소녀'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집중된 바 있다.
한편 박진주는 영화 '써니'에서 독특한 캐릭터를 열연해 충무로의 신예로 떠올랐으며 현재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감초 역할로 활약하고 있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