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 아베 "위안부 피해자에게 사죄편지 없다"

최종수정 2016.10.03 14:37 기사입력 2016.10.03 14:37

댓글쓰기

▲아베 신조 일본 총리. (AP=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한국 위안부 피해자들에게 사죄 편지를 보내는 문제에 대해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잘라 말했다.

3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이날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지난해 12월 한일간 위안부 문제 합의에 추가해 일본측에서 위안부 피해자에게 사죄 편지를 보낼 가능성이 있느냐는 민진당 오가와 준야 의원의 질의를 받고 "두 나라는 지난해 12월 합의한 내용들을 성실히 이행해 나가야 하는데 사과 편지는 이에 포함되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답했다.

아베 총리의 이같은 발언은 일반 시민단체 등 국내외 일각에서 총리가 위안부 피해자에게 사죄 편지를 보내야한다는 요구를 공식적으로 거부한 것이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도 이날 예산위원회에서 "한일 외교장관에 의한 공동발표 내용이 전부"라면서 "추가 합의가 있다는 것은 모르는 이야기"라고 말해 사죄 편지 가능성은 없음을 시사했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