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견·강소기업 인력난 해소 위한 채용박람회 열린다

최종수정 2016.09.26 09:51 기사입력 2016.09.26 09:51

댓글쓰기

'G밸리 우수기업 채용박람회', 9월30일 G밸리컨벤션센터에서 개최

중견·강소기업 인력난 해소 위한 채용박람회 열린다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중견·강소기업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한 채용박람회가 열린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황규연, 이하 산단공) 서울지역본부(본부장 윤동민)는 오는 30일 서울 구로구 지밸리컨벤션센터에서 '9월 G밸리 우수기업 채용박람회'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박람회 개최 목적은 서울디지털단지에 입주한 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고 고용을 창출하기 위해서다.
구로구, 금천구, 서울관악고용센터와 공동주최하는 이번 행사에는 G밸리 중견·강소기업 50여개사가 참여한다. 참여기업은 S/W개발 등 IT업종과 그래픽디자인, 광고 등 지식기반산업이 주를 이룰 예정이다.

이중 온라인·모바일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기업 넷마블게임즈(주), 게임 App 개발사 주식회사 노크노크, 광고대행사 (주)알오아이플러스, PC 및 전산장비, 네트워크 유지보수기업 (주)케이원정보통신, 의료기기제조업체 (주)오스테오시스 등 20개사는 현장에 부스를 마련해 직접 면접을 실시한다.

또한 중소기업 및 구직자 지원 정부정책 설명 및 이력서컨설팅, 이미지컨설팅, 컬러이미지메이킹, 이력서사진촬영, 직업심리검사, 경품행사 등 구직자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이어진다.
산단공은 현장에서의 구인구직에 그치지 않고 참여 구직자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취업정보 제공과 면접을 주선하는 사후관리서비스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G밸리 우수기업 채용박람회는 서울 구로구와 금천구 소재 중소기업과 구직자의 수요를 파악해 맞춤형으로 채용서비스를 제공하는 행사다. 산단공 서울지역본부는 올해 3월과 5월, 7월에 채용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100개 기업을 대상으로 현재까지 600여명 채용을 성사시켰다. 주최 측 담당자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150명 이상 채용을 성사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