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3' 분노조절장애 고백한 홍현희, 남친 조언에 10kg 뺀 사연은?

최종수정 2016.09.16 11:19 기사입력 2016.09.16 11:19

댓글쓰기

홍현희.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홍현희.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해피투게더3' 홍현희가 웃픈 연애사를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개그우먼 홍현희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자신의 연애사를 공개한 홍현희는 “지난해 결혼할 뻔했다. 그동안 연하만 만나다가 오빠를 만났는데 정말 존경스러운 남자였다”라며 기대감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내 홍현희는 “만나다 보니 내게 이래라 저래라 지적이 많아서 결국 헤어지게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분노조절 장애를 겪었다고 고백한 홍현희는 “연하남이 살빼라고 했을 때 분노조절 장애가 있어서 소리를 질렀다”며 “그런데 이 사람은 안 그렇게 되더라. 그 오빠가 내게 살 10kg를 빼라고 해서 실제로 뺐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또한 홍현희는 남자친구를 사귄지 한 달 만에 50만 원을 뜯긴 사연을 털어나 폭소를 유발했다.

홍현희는 "남자친구 엄마가 사과랑 한라봉 좋아하신다고 하셔서 10만원어치 샀다. 남자친구 엄마가 추석상에 느끼한 거 많으니까 같이 외식할까 하더라. 가족이 된줄 알고 제가 뷔페 15만원 값을 냈다. 이번엔 놀이공원에 가자고 하더라. 한달 만났는데 50만원 뜯겼다"고 털어놨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3'에는 방송인 박소현, 배우 최귀화, 윤박, 마마무 휘인 등이 출연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