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런닝맨' 이준기, '황좌의 게임'서 예능감 대폭발

최종수정 2016.08.28 17:23 기사입력 2016.08.28 17:23

댓글쓰기

이준기. 사진=SBS '런닝맨' 제공

이준기. 사진=SBS '런닝맨'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런닝맨'이 황좌를 두고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싸움을 벌인다.

28일 SBS '런닝맨'에는 29일 첫 방송을 앞둔 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의 주인공 이준기, 강하늘, 홍종현이 출연해 멤버들과 '황좌의 게임'을 한다.

이날 '런닝맨'에 처음 출연한 이준기는 자신의 조카가 '런닝맨'의 열혈 팬임을 밝히며 조카를 위해 반드시 우승을 하겠다는 포부를 보였다.

이준기는 “I say 준기! You say 황제!”를 외치고, 뿅망치 게임 중 뿅망치를 찾지 못해 허둥거리는 등 숨겨왔던 예능감을 뽐냈다.

또한 수중 활쏘기 게임에선 마치 드라마의 한 장면처럼 멋있는 자세를 잡아 여자 스태프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또한 이름표 뜯기 레이스에서 액션 전문 배우답게 날렵한 몸놀림으로 런닝맨 멤버들을 추격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런닝맨'은 일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