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英 이어 스페인도 '반 EU'…출구조사서 신생정당 돌풍

최종수정 2016.06.27 07:18 기사입력 2016.06.27 05: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26일(현지시간) 스페인 총선이 치러진 가운데, 출구조사 결과 유럽연합(EU)의 긴축정책에 반대하는 신생 좌파 정당 '포데모스'가 2위에 오를 것으로 예측됐다.

영국의 EU탈퇴가 국민투표에서 결정된 지 이틀만에 스페인 총선에서도 유럽에 널리 퍼진 '반 EU' 분위기가 확인된 셈이다.
현지 공영방송인 TVE가 이날 투표 종료 뒤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 중도 우파 집권 국민당(PP)은 득표 1위를 차지했지만 과반 의석 확보에는 실패할 전망이다. 국민당은 350석이 정원인 하원에서 117~121석을 얻어 1위를 했지만, 과반의석(176석)에 한참 못 미치는 결과를 얻었다.

포데모스와 좌파연합이 91~95석을 확보해 81~85석에 그친 중도 사회노동당(PSOE) 을 제치고 2당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중도우파 성향의 친EU 신생 정당 '시우다다노스'가 26~30석을 얻어 4위에 오를 것으로 예측된다.

스페인에서는 지난해 12월 총선이 시행됐으나 이후 정부 구성에 실패, 이날 재선거가 치러졌다. 6개월 전과 비교하면 국민당은 122석에서 1~5석이 줄었지만, 포데모스는 현재 69석에서 20석 이상이 늘어날 전망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