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투자증권 '헤지펀드본부' 대표 직속 편제…조직개편 단행

최종수정 2016.06.22 09:53 기사입력 2016.06.22 09: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NH투자증권 이 헤지펀드 운용업 수행을 위해 기존 헤지펀드추진본부를 헤지펀드본부로 명칭 변경하고 대표이사 직속으로 편제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2일 밝혔다.

헤지펀드본부는 기존 2개 부에서 헤지펀드운용1부, 헤지펀드운용2부, 헤지펀드지원부, 헤지펀드준법리스크부로 확대 개편 됐다. 헤지펀드운용1부는 시장성 자산 운용을 담당하고, 운용2부는 투자성 자산을 운용한다. 헤지펀드지원부는 마케팅, 사업기획 등 업무 지원을 하고 준법리스크부는 위험 관리와 컴플라이언스를 책임진다.

앞서 NH투자증권은 증권회사의 사모펀드운용업 겸영이 허용됨에 따라 증권업계 최초로 증권사의 사모펀드 운용업 겸영신청을 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