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희열의 스케치북' 젝스키스 강성훈 "백다운 댄스, 바닥에 넘어지면 숨 안 쉬어져"

최종수정 2016.06.11 12:01 기사입력 2016.06.11 12:01

댓글쓰기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그룹 젝스키스가 백다운 댄스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16년 만에 재결합한 젝스키스 멤버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젝스키스 멤버들은 'com back'과 '기사도', '폼생폼사'등의 히트곡을 차례로 선보이며 멋진 무대를 꾸몄다.

특히 눈길을 끌었던 것은 이재진이 선보인 백다운 댄스였다. 원래 김재덕이 선보이던 것을 이재진이 재해석한 것.

무대가 끝난 후 김재덕은 "이번에 건강상의 이유로 이재진이 백다운 댄스를 했다. 이재진이 등 근육이 발달해서 희생해주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백다운 댄스가 무섭지 않냐"는 질문에 이재진은 "넘어갈 때 공포감이 있다. 뒷걸음질도 친다"고 말했다.

또 강성훈은 "백다운 댄스를 처음에는 멤버 모두 다 했다. 바닥에 넘어지면 숨이 안 쉬어진다. 근데 멀쩡하게 참으면서 다시 일어나서 춤춰야 한다. 숨이 안 쉬어지는 상태가 한 1~2분 정도 계속된다"고 말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 50분 KBS2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