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 아이돌 도미타 마유, 스토킹 일삼던 남성 광팬 흉기 공격에 중태

최종수정 2016.05.24 16:31 기사입력 2016.05.24 16:31

댓글쓰기

사진= YTN 방송화면 캡처

사진= YTN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손현진 인턴기자] 일본 여성 아이돌 가수 도미타 마유가 공연장에서 한 남성 팬에게 무차별적인 흉기 공격을 받고 중태에 빠졌다.

21일 오후 5시쯤 도미타 마유는 라이브 공연을 앞두고 공연장 건물 앞에서 한 남성팬이 휘두른 흉기에 목, 가슴 등 스무 곳 이상을 찔렸다.
일본 경시청 고가네이 경찰서는 현장에서 체포된 용의자 이와자키 도모히로(岩埼友宏, 27)를 살인미수와 무기단속법 위반 혐의로 송치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가해 남성은 도미타 마유의 광팬으로 블로그나 트위터를 통해 집요하게 메시지를 보내는 등 스토킹 행위를 지속해온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도미타 마유는 9일 경찰서를 방문해 가해 남성의 이름과 주소를 알리고 그의 집착적인 행동을 막아달라고 요청하기도 했다.
해당 남성의 스토킹 수준이 납치와 살인을 운운하는 등 점차 심각해지자 도미타 마유는 지난 20일에도 경찰서에 연락해, 사건 당일인 다음날 공연이 있다는 사실을 알리기도 했다.

그러나 경찰은 공연장 인근 경찰서에 "도미타 마유의 신고가 들어오면 대응하라"고 전달했을 뿐이었다. 이같은 경찰의 허술한 대응에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일본 경찰 측은 도미타 마유의 신고에 대한 대응이 적절했는지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손현진 인턴기자 free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