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진희 측, 윤현민과 또 열애설에 "우연의 일치…만난 적 없다더라"

최종수정 2016.04.27 18:25 기사입력 2016.04.27 17:32

댓글쓰기

윤현민 백진희. 사진=스포츠투데이DB

윤현민 백진희. 사진=스포츠투데이DB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배우 백진희 측이 최근 휩싸인 윤현민과의 미국 데이트설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백진희 소속사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7일 여러 언론사를 통해 "백진희가 윤현민과 함께 미국 여행을 즐겼다는 내용의 인터넷 글은 사실 무근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백진희의 해당 인스타그램 사진과 윤현민의 모바일 메신저 프로필 사진이 함께 올라오며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백진희는 인스타그램에 미국에서 찍은 체크무늬 매트와 검정색 운동화가 담긴 사진을 올렸다. 윤현민의 프로필 사진에서는 백진희의 사진에서와 같은 매트가 보였던 것.

이에 대해 관계자는 "사진상 비슷한 장소나 상황처럼 보이는 것뿐 우연의 일치"라며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만난 적이 없다고 하더라. 오해하지 않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윤현민 소속사 엔터테인먼트아이엠 관계자 역시 "두 사람이 같이 여행을 갔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라면서 "두 사람은 친한 동료일 뿐"이라고 말했다.
윤현민과 백진희는 MBC '내 딸 금사월'에서 호흡을 맞추며 지난 1월에도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당시에도 양측은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라며 부인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