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민간 기업·단체 명칭의 ‘도시 숲’조성

최종수정 2018.08.14 22:47 기사입력 2016.03.17 08: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충남) 정일웅 기자] 충남도는 올해 ‘도시녹화 운동’에 참여할 개인·기업·단체를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도시녹화 운동에 참여하는 기업과 단체는 도시 숲에 기업 명칭 사용과 기념표식을 설치할 수 있고 산림탄소상쇄제도에 따른 산림탄소배출권 활용도 가능해진다.
이 정책은 해마다 8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관이 주도하는 도시 숲 확충 사업에 한계가 따르면서 민간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한다는 취지로 마련됐다.

도는 올해 15개 시·군 내 도시녹화운동에 활용할 도시 숲 조성 대상지 150곳과 관리 대상지 300곳을 확보하고 민·관이 협력해 숲을 가꿔가는 형태로 ‘도시녹화 운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는 각 시·군 산림부서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참여 형태는 도시 숲을 직접 조성하거나 조성비용 부담, 수목기증, 도시 숲 조성·관리 활동에 자원봉사 등으로 이뤄진다.
도는 향후 안내 공문발송과 전광판 홍보 및 캠페인 전개 등의 활동으로 사업 참여자를 모집, 대상지별로 각각 연결해 조성·관리 책임을 맡길 방침이다.

이돈규 도 산림녹지과장은 “도시 숲은 여름 한낮 평균 기온을 3∼7도 낮춰주고 평균 10㏈의 소음을 감소시키는 등의 효과를 갖는다”며 “깨끗하고 건강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도시녹화운동에 도민과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충남=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