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대병원 정명호 교수 논문,유럽생체재료학회 최우수 논문 선정

최종수정 2016.03.15 16:56 기사입력 2016.03.15 16:56

댓글쓰기

"기존 스텐트 단점 보완하는 코팅약물 효과 발표"
"관상동맥 스텐트 국산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전남대병원 정명호 교수

전남대병원 정명호 교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대학교병원 순환기내과 정명호 교수의 논문이 최근 유럽생체재료학회지의 최우수 논문으로 선정됐다.
유럽생체재료학회(the European Society for Biomaterials, ESB, IF=2.587)는 지난 7일 정명호 교수가 발표한 ‘Effect of stents coated with a combination of sirolimus and alpha-lipoic acid in a porcine coronary restenosis model’이라는 제목의 논문이 최우수 논문으로 선정됐으며, 학회지인 ‘Journal of Materials Science : Materials in Medicine’에 실렸다고 밝혔다.

이번 논문은 심근경색증 치료에 사용되는 관상동맥 스텐트에 sirolimus와 alpha-lipoic acid를 같이 코팅하여 각각의 약물이 기존 스텐트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음을 보여준 내용이다.

아울러 이러한 연구 결과는 국내에서 수입하고 있는 모든 의료기기 및 의약품 중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관상동맥 스텐트의 국산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명호 교수는 전임상과 임상연구를 함께 진행하고 있는 임상교수이다.

졍명호 교수는 현재까지 심장혈관 질환 분야 및 스텐트 관련 연구 분야에서 논문 1,276편, 국제학회 발표 874회, 특허 48건, 저서 66편, 기술이전 5건 등으로 국내 최고의 연구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전남대병원이 자체 개발한 심혈관계 스텐트(CNUH stent, 상품명 Tiger stent)를 실제 환자에게 성공적으로 시술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