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희찬 “위안부 문제도 있는데 한·일전 결승 절대 질 수 없다”

최종수정 2016.01.27 10:07 기사입력 2016.01.27 09:27

댓글쓰기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축구선수 황희찬이 ‘2016 AFC U-23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만날 일본과의 대결에 필승을 다짐했다.

황희찬(20·잘츠부르크)은 27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알사드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카타르와 4강전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한·일전은 절대 질 수 없다”며 “이긴다는 생각뿐”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위안부 할머니 이야기도 많이 나오고 역사적인 부분이 있는데 마지막 경기는 무조건 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황희찬은 이날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을 포함해 그라운드를 밟은 지 불과 15분여 만에 카타르의 수비진을 흔들면서 팀 승리에 공헌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