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후의 명곡' 오승근, 아내 故 김자옥 회상…"대박날 거라고 했다"

최종수정 2016.01.17 00:00 기사입력 2016.01.17 00:00

댓글쓰기

불후의 명곡 오승근.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불후의 명곡 오승근.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가수 오승근이 아내인 배우 故김자옥을 회상했다.

16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는 '오승근&조항조' 편으로 진행됐다.

이날 출연 가수인 김바다는 '내 나이가 어때서'를 록 버전으로 편곡해 열창했다. 이에 신동엽은 오승근에게 "이 노래를 부르게 해준 사람이 있다던데"라고 질문했다.

신동엽의 질문에 오승근은 "아내와 차에 탔는데 이 노래가 나왔다. 받은 곡인데 나한테 어울릴지 모르겠다고 했다"라며 "그런데 아내가 듣더니 흥얼흥얼 따라서 부르더라. 그리고 이거 한 번 해봐, 대박날 것 같다고 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된 '불후의 명곡'에는 박상민, 김바다, 디셈버, 호란, 스테파니, 울랄라세션, 퍼펄즈가 출연해 개성 넘치는 무대를 꾸몄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