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건설 1521억원 규모 채무보증 결정

최종수정 2016.01.12 19:35 기사입력 2016.01.12 19:35

댓글쓰기

대우건설 은 미사 푸르지오 시티 수분양자에 1521억원을 채무보증하기로 결정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챠무보증금액은 자기자본대비 5.58% 수준이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