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가맨’ 유재석 당황시킨 트와이스 나연·쯔위의 개인기

최종수정 2015.12.30 16:56 기사입력 2015.12.30 16:56

댓글쓰기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슈가맨’에 출연한 그룹 트와이스의 나연과 쯔위의 황당한 개인기에 유재석이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그룹 트와이스와 러블리즈가 쇼맨으로 출연해 서주경의 ‘당돌한 여자’와 임주리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의 무대를 꾸몄다.
이날 트와이스 나연은 “강아지를 좋아하다 보니 평소에 흉내를 많이 낸다”며 쯔위와 함께 강아지 소리로 대화하기 개인기에 선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MC 유희열과 유재석은 민망함을 참지 못하고 실소를 터뜨리고 말았다. 팀장인 유재석은 급기야 개인기 중단을 요구하고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희열은 “(유재석) 표정을 보니 MC 경력 20년 중 가장 큰 위기를 맞은 것 같다”고 덧붙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