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투자증권, 국내 최초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 출시

최종수정 2015.12.28 12:41 기사입력 2015.12.28 12:41

댓글쓰기

NH투자증권, 국내 최초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 출시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NH투자증권 이 개인별 재무목표에 따른 최적의 맞춤 매매전략 제시, ETF 자동매수, 목표수익률 도달 시 매도 안내 등을 포함한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인 ‘QV 로보 어카운트(QV Robo Account)’를 28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의 ‘QV 로보 어카운트(QV Robo Account)’는 NH투자증권이 2011년부터 서비스를 제공한 ETF 자동매매 전략인 스마트인베스터(ETF 자동매매)를 기반으로 개발했다.

‘QV 로보 어카운트(QV Robo Account)’는 투자성향과 재무목표에 따라 최적의 투자대상과 매매전략을 제시할 뿐만 아니라 정기적으로 최적화 매매전략을 수정해 적용할 수 있도록 고객에게 자동으로 안내되는 시스템이다. 현재는 Kodex 200, Kodex 레버리지, Kodex 중국본토A50 세가지 ETF에 투자할 수 있다.

기존의 NH투자증권 계좌를 보유한 고객은 별도의 영업점 방문 없이 모바일(MTS)을 통해 온라인에서 기존계좌를 통해 로보어카운트를 즉시 개설해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계좌가 없는 고객은 체험하기를 통해 본인과 맞는 전략을 미리 경험해 볼 수도 있다.

‘QV 로보 어카운트(QV Robo Account)’는 별도의 자문·일임계약, 자문·일임 수수료 등의 비용 부담 없으며, 고객들은 저렴한 온라인 매매수수료만 부담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사회초년생, 대학생 등 다양한 고객들도 ‘QV 로보 어카운트’를 활용하면 거액 자산가들에게만 제공되던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NH투자증권은 로보어드바이저 베타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2월말까지 무료 수수료 이벤트도 진행한다.

정재우 NH투자증권 Digital고객본부장은 “NH투자증권은 국내 최초의 로보어드바이저 서비스 제공을 시발점으로 하여 16년 상반기 중으로 투자대상을 ETF에서 펀드, 채권, ETN, ELS 등으로 확대하고 로보어드바이저 자문사와 제휴를 통해 다양한 투자전략을 고객에게 제공하고 지속적인 기능 확장을 통해 디지털 자산관리 시장에서도 선도적인 1등 증권사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