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도지사 인증 G마크 신청하세요"

최종수정 2018.08.15 15:16 기사입력 2014.12.31 08:39

댓글쓰기

경기도가 내년 1월1일부터 G마크 인증 신청을 받는다. 사진은 G마크 인증신청 절차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는 내년 1월1일부터 경기도지사 인증 명품 농특산물 브랜드인 'G마크' 인증 신청을 받는다.

G마크는 2000년부터 경기도가 육성한 농특산물 품질 인증 통합 브랜드로 생산단계에서부터 판매에 이르기까지 엄격하고 까다로운 관리를 통해 품질을 보증하고 있다.

특히 도와 소비자단체에서 365일 상시 품질관리와 안전성 검사를 실시하는 등 2~3중의 안전장치를 마련해 소비자들로부터 신뢰를 받고 있다. 이 같은 소비자 신뢰는 매출로 이어져 2010년 연 매출 1조원을 넘긴 '메가 히트' 농산물 브랜드로 성장했다. 2014년 3ㆍ4분기 현재 G마크 인증농가 매출액은 9747억6400만원이다.

G마크 인증을 받으면 경기도가 운영하는 농축산물 온라인 장터인 '경기사이버장터(KGFarm)'와 하나로마트 G마크 전용관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된다. 또 G마크농산물 포장재 지원, 친환경학교급식 식자재 납품, 농특산물 산업전 참여기회도 준다.

신청대상은 작목반, 법인 또는 단체 등으로 통합상표 사용신청서, 품질관리 및 리콜준수각서, 추천서, 안전성 검사 결과서, 품질관리계획서, 전년도 연간생산 및 판매실적 증빙자료 등을 첨부해 신청인 사업장 소재지 시장ㆍ군수에게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를 대상으로 유해물질 잔류검사 등 안전성검사, 생산현장 방문 및 모니터링, 통합상표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과하며 1년 간 G마크 사용권이 부여된다.

G마크 획득 후 1년이 지나면 인증을 다시 받아야 한다. 지난해에는 모두 6차례에 걸쳐 320개 경영체에 대해 G마크 인증 심의를 진행했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는 지난 15년 간 고품질 안전 농산물 인증 브랜드인 G마크 육성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며 "소비자의 신뢰와 사랑을 받고 있는 G마크 인증을 통해 농가 경쟁력을 높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