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군, 지방세 징수실적 우수군 5년 연속 수상

최종수정 2014.12.19 10:04 기사입력 2014.12.19 10:04

댓글쓰기

"시상금 총 2억1천만원 확보,상습ㆍ고액 체납자 징수 전담반 운영"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고창군(군수 박우정)은 전라북도에서 실시한 2014년 하반기 지방세 징수실적 우수 시군 평가에서 군부 우수로 선정되어 상사업비 2,000만원을 받는다.

전라북도는 도내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방세에 대한 관심도 제고와 지방세수 확충을 위해 징수실적 및 세수 신장율, 목표달성도 등 지방세 징수업무 전반에 대해 종합평가하여 선정했다.

고창군은 상반기 최우수로 선정되어 4,000만원을 받는 등 징수실적 평가에서 5년 연속 수상하여 시상금 2억1,000만원을 확보했다.

고창군은 효율적인 체납세 정리를 위해 체납자가 소유한 부동산, 금융기관 예금, 급여소득, 관허사업 여부 등을 집중조사 체납처분을 실시하고, 상습·고액체납자에 대한 징수전담반을 운영하여 현장추적 징수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체납세 징수실적 우수읍면을 적극 육성, 인센티브를 제공하여 체납액 일소에 크게 기여했으며, 매월 지방세 전자납부 안내 등 다양한 납부 편의시책을 추진했다.

또한, 군은 체납의 주 세목인 자동차세 고액 상습체납자에 대해 차량압류 후 번호판 영치, 공매처분 등 적극적 행정처분 시행으로 자진납세를 유도하여 체납세 최소화에 노력하고 있다.

고창군 김용운 재무과장은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체계적인 체납관리와 징수노력을 다한 결과”라며 "조세형평과 재정확보를 위해 체납세 징수활동을 더욱 강화하고 체납정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