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왜 쳐다봐" 경비원에 주먹질, 코 뼈 주저앉아…또 '경비원 분신' 아파트 '충격'

최종수정 2014.12.12 16:01 기사입력 2014.12.12 16:01

댓글쓰기

아파트 경비원 폭행 [사진=TV조선 뉴스 캡쳐]

아파트 경비원 폭행 [사진=TV조선 뉴스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왜 쳐다봐" 경비원에 주먹질, 코 뼈 주저앉아…또 '경비원 분신' 아파트 '충격'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아파트 입주민의 괴롭힘에 50대 경비원이 분신해 숨진 아파트에서 경비원이 입주민에게 폭행당했다.
11일 서울 강남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40분께 입주민 A씨가 이 아파트 정문경비원 이모(56)씨를 아파트 상가 근처로 불러내 "왜 나를 쳐다보느냐"고 따졌다.

이에 이씨가 쳐다본 적이 없다고 대답하자 곧장 주먹을 휘두르고 폭력을 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를 목격한 다른 주민들이 아파트 관리사무소에 신고해 폭행은 멈췄으나 이씨는 이미 코뼈가 주저앉아 인근 병원 응급실로 옮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경찰에 폭행 사실을 신고했으나, A씨와 가족들이 거듭 사과하자 A씨에 대한 처벌을 원치 않는다며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를 출석요구해 사실 관계를 확인한 뒤 절차에 따라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아파트에서는 지난 10월 7일 경비원 이모(53)씨가 분신자살을 시도한 뒤 치료를 받다가 한 달 만인 지난달 7일 숨졌다.

유족과 노조 측은 이씨가 아파트 입주민의 지속적인 언어폭력에 시달린 끝에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어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