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야, 공무원연금 개혁 국민 대타협 기구·자원외교 국조특위 합의(상보)

최종수정 2014.12.10 17:01 기사입력 2014.12.10 17: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손선희 기자] 여야 지도부가 공무원연금 개혁을 위한 국민 대타협 기구를 연내 구성하기로 했다. 또 공무원연금 개혁을 위한 국회 특위와 함께 해외자원개발 국정조사특위도 구성하기로 합의했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와 이완구 새누리당 원내대표, 문희상 새정치민주연합 비상대책위원장과 우윤근 새정치연합 원내대표는 10일 국회에서 첫 연석회의를 열고 이같이 합의했다고 양당 수석대변인이 밝혔다.
김영우 새누리당 수석대변인과 유기홍 새정치연합 수석대변인은 '2+2 회동' 직후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3시20분부터 약 한시간 10분 동안 여야 당 대표와 원내대표가 이른바 2+2 회동을 가졌다"며 "크게 네 가지 점에 합의했다"고 말했다.

여야는 우선 공무원연금 개혁을 위해 국민 대타협 기구를 별도로 설치하고 국회에서는 관련 특위를 가동하기로 했다.

이른바 '사자방(4대강·자원외교·방위산업)' 국정조사에 대해선 해외자원개발 국정조사특위를 연내 꾸리기로 합의했다. 방위산업에 관한 국정조사는 검찰 수사가 미진할 경우 실시하기로 했다.
이 밖에 부동산 관련 법 등 민생경제 법안을 29일 본회의에서 최대한 처리할 방침이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