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은행, 유럽내 위안화 결제 서비스 구축

최종수정 2014.11.18 09:30 기사입력 2014.11.18 08:49

댓글쓰기

독일외환은행,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과 양해각서 체결

이상화 독일외환은행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은 17일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에서 열린 '위안화 계좌개설 및 업무협약식'에서 베른트 마이스트(Bernd Meist)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 이사(왼쪽에서 두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외환은행)

이상화 독일외환은행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은 17일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에서 열린 '위안화 계좌개설 및 업무협약식'에서 베른트 마이스트(Bernd Meist)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 이사(왼쪽에서 두번째)를 비롯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외환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외환은행은 독일 현지법인인 독일외환은행이 중국은행 프랑크푸르트지점과 유럽연합(EU)내 위안화 결제 서비스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유럽지역에서도 위안화 거래량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특히 독일, 중국간 교역규모는 169조원으로 이중 위안화 비중은 17조원(10%) 수준이다. 외환은행 독일법인은 이달말부터 송금, 예금, 외환(FX), 무역금융 등 다양한 거래를 위안화로 서비스할 예정이다.

외환은행은 런던, 동경, 싱가폴, 시드니 지점에서도 위안화 금융 서비스를 준비중이다. 국내에서는 지난달 29일 '글로벌(Global) 위안화 대출', 지난 12일 '하이차이나 위안화 정기예금'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또 지난 7월 '글로벌 위안화 거래 활성화 특별팀(TF)'을 설립한 후 홍콩지점이 약 1500억원 상당액의 위안화 자산을 보유하고 430억원 상당액의 위안화 양도성예금증서(CD)를 발행하기도 했다

권오훈 외환은행 해외사업그룹장은 "반세기에 걸쳐 쌓아온 글로벌, 외국환 분야에서의 노하우와 경험을 활용해 급속도로 진척되고 있는 위안화의 국제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할 준비를하고 대고객 서비스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