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감원, 모뉴엘 거래은행 검사 착수

최종수정 2014.10.26 10:15 기사입력 2014.10.26 10: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금융당국이 법정관리를 신청한 '모뉴엘'의 거래은행을 상대로 긴급 검사에 착수한다. 여신심사 과정에서 부실이 있었는지가 집중 검사 대상이다.

26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27일 기업은행,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외환은행, 국민은행, 농협 등 모뉴엘과 여신거래가 있는 10개 금융기관에 검사팀을 파견해 일제 검사에 들어간다.

금감원은 이번 검사에서 이들 은행이 모뉴엘에 6768억원의 여신을 제공하는 과정에서 관련 서류를 제대로 검토했는지, 의사결정에 문제점이 없었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아울러 금감원은 이번 검사에서 모뉴엘이 은행의 대출금을 어디에 사용했는지에 대해서도 살펴보기로 했다. 금감원은 이 과정에서 모뉴엘이 은행 등에 리베이트를 건넸는지, 비자금 등 불법 자금 조성에 활용했는지를 들여다볼 예정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은행들이 자체점검한 결과 대출의 상당액이 무역보험공사의 보증서를 근거로 이뤄졌다"면서 "일단 검사를 해 봐야 문제점이 있는지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모뉴엘에 대한 은행별 여신은 기업은행이 1508억원으로 가장 많고, 산업은행 1253억원, 수출입은행 1135억원, 외환은행 1098억원, 국민은행 760억원, 농협 753억원, 기타 261억원 등이다. 이중 담보여신은 3860억원이며 담보없는 신용대출도 2908억원이나 된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