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성우 '엽기적인 두 번째 그녀' 출연, 차태현과 호흡 '기대'

최종수정 2014.10.16 07:58 기사입력 2014.10.16 07:58

댓글쓰기

포도어즈엔터

포도어즈엔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명품감초' 배성우가 영화 '엽기적인 두 번째 그녀'(감독 조근식)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주인공 차태현의 직장동기 역할로 찰떡 궁합을 보여줄 전망이다.

배성우의 소속사 포도어즈 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배성우가 '엽기적인 두 번째 그녀'에 출연한다. 2001년 엽기적인 그녀 신드롬을 일으킨 주인공 차태현(견우 역)의 능글맞은 유부남 입사동료 역할을 맡았다"고 전했다.
'엽기적인 두 번째 그녀'는 2001년 차태현, 전지현 주연의 아시아 최초 한류 붐을 일으켰던 '엽기적인 그녀'의 후속작이다. 이번 작품에도 역시 차태현이 견우 역으로 출연하여 전작의 재미를 이어가고, 새로운 엽기적인 그녀로 f(X)의 빅토리아(중국명 송치엔)가 캐스팅되어 또 다른 매력을 펼칠 예정이다.

배성우는 이번 작품에서 견우의 입사동기로 호시탐탐 회사의 여자동료들을 염탐하는 유부남으로 등장한다. 이전 작품에서 보여줬던 눈치 없고 찌질한 노총각과는 상반된 코믹연기를 선보이며 관객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해 줄 것이다.

뮤지컬 '마녀사냥'으로 데뷔한 배성우는 이후 '트루웨스트' '클로저' 등의 연극작품을 비롯, 영화 '몬스터' '밤의 여왕' '나의 사랑, 나의 신부' 등 코믹과 액션 등 장르를 넘나드는 연기로 충무로의 간판 조연으로 자리잡은 바 있다.
한편, 영화 '엽기적인 두 번째 그녀'는 내년 5월 한국, 중국에 동시 개봉 후 일본과 동남아 등 세계 각지에서 개봉될 예정이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