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남대, 수시모집 경쟁률 6.1대 1

최종수정 2014.09.18 21:57 기사입력 2014.09.18 21:57

댓글쓰기

"광주·전남 4년제 대학 중 최고 경쟁률 ‘특성화 돌풍’"
"1,537명 모집 9,322명 지원…전년대비 72.4% 증가"
"응급구조 31.3대1·물리치료 30.9대1·치위생 25.5대1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호남대학교(총장 서강석)는 18일 2015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마감한 결과 1,537명 모집에 9,322명이 지원, 평균 경쟁률 6.1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해, 지난해 수시 1차 지원자(5,408명, 3.7:1)보다 3,914명(72.4%)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광주·전남 4년제 대학 중 최고 경쟁률이다.
교육부의 ‘2014 지방대 특성화사업’ 선정에서 6개 사업단이 선정되는 등 광주·전남권 사립대 중 독보적인 1위에 오른 바 있는 호남대는, 이번 수시모집에서 5년간 총 190억여원의 국비를 지원 받아 창의형 융복합인재를 양성하게 되는 12개 특성화 학과는 물론, 일반 학과에 까지 수험생들이 대거 몰려 ‘특성화 명문’의 진가를 발휘했다.

학과별로는 취업에 유리한 보건계열과 사범계열 학과들이 초강세를 보였다. 일반전형 응급구조학과가 8명 모집에 250명이 지원해 31.3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물리치료학과가 13명 모집에 402명이 지원해 30.9대 1을 기록했고, 치위생학과가 13명 모집에 331명이 지원해 25.5대 1을 나타냈고, 간호학과가 35명 모집에 695명이 지원 19.9대 1, 유아교육학과 16명 모집에 316명이 지원해 19.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호남대는 10월 2일 면접대상자를 선발하는 1단계 합격자를 발표하고, 10월 8일 면접을 실시한 후 10월 17일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