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홈CCTV 맘카2로 '2014 베이비 엑스포-강남' 참가

최종수정 2014.09.18 14:03 기사입력 2014.09.18 14:03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유플러스가 외부에서도 스마트폰을 통해 집안 구석구석까지 HD급 선명한 화질로 모니터링이 가능한 홈CCTV 맘카2가 '2014 베이비 엑스포-강남'에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부터 오는 21일까지 서울 대치동 세텍(SETEC)에서 열리는 '2014베이비 엑스포-강남'은 출산을 앞둔 예비 및 초보 부모가 최신 출산·육아 트렌드를 배우고 유아 용품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행사다.
이 행사에는 LG유플러스의 홈CCTV 맘카2 등 임신·출산·육아 서비스 관련업종 170여개 업체가 참가한다. '시연존(zone)' 이 마련된 전시 부스를 찾는 고객들은 맘카2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으며, 현장 가입 시 추첨을 통해 경품을 받을 수 있는 등 다채로운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다.

홈CCTV 맘카2는 기존의 홈 CCTV 기능을 가진 맘카의 비디오 기능을 대폭 업그레이드 해 ▲HD급 100만 화소의 선명한 화질로 3배까지 확대가 가능한 줌인(Zoom-in)기능과 ▲적외선 LED로 야간에도 또렷하게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기능 ▲별도의 저장장치 없이 최대 240시간 저장할 수 있는 기능 등 홈 특성에 맞게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유플러스 인터넷 고객은 물론 타사 인터넷 고객도 이용할 수 있다.

또 외부에서도 스마트폰 원격제어를 통해 HD급 카메라를 좌우 최대 345도, 상하 최대 110도까지 넓은 회전 반경으로 집안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외출 시 집안에서의 미세한 움직임이 감지되면 자동으로 침입감지 알림 메시지도 실시간 받아볼 수 있다.
한편 LG유플러스가 마련한 전시 부스에는 홈보이, 유플러스 tv G 등 홈 선도 상품도 출품된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