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企 2세들, 진도 살리기 운동 동참

최종수정 2014.08.20 13:00 기사입력 2014.08.20 1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한국가업승계기업협의회(회장 강상훈)는 회원 20여명이 진도 전통시장에서 미역, 김, 멸치 등 지역 특산물을 구입해 진도군 장애인종합복지관에 기부금과 함께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한국가업승계기업협의회는 지난 2008년 결성된 중소기업 경영2세들의 모임으로, 세월호 참사 이후 관광객과 어류판매가 감소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진도 소상공인을 위한 '범중소기업 진도 살리기 운동'에 동참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또 협의회 회원인 신봉철 뉴지로 대표는 중소기업중앙회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과 예술이 함께하는 기부여행' 사업을 통해 진도까지 벌룬데코 팀을 초청, 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풍선아트, 버블쇼 등 다채로운 문화공연을 진행했다.

강상훈 한국가업승계기업협의회 회장은 "그동안 수도권의 노인복지센터, 장애시설 등에서 봉사활동을 추진했는데 올해는 세월호 참사 여파로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기고 어류 판매도 급감하여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주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진도를 방문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