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GM 노사, 임단협 조인식…올해 노사교섭 종료

최종수정 2014.08.19 16:55 기사입력 2014.08.19 16:55

댓글쓰기

한국GM 노사 2014년 임단협 조인식에서 세르지오 호샤 한국GM 사장(사진 오른쪽)과 정종환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 지부장(사진 왼쪽)이 합의서 서명 후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한국GM 노사 2014년 임단협 조인식에서 세르지오 호샤 한국GM 사장(사진 오른쪽)과 정종환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 지부장(사진 왼쪽)이 합의서 서명 후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한국GM은 19일 부평 본사에서 '2014년 임단협 조인식'을 개최, 올해 노사교섭을 최종 마무리지었다고 밝혔다.

이날 조인식에는 세르지오 호샤 한국GM 사장과 강두순 전국금속노동조합 부위원장, 정종환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GM 지부장 등 노사 교섭대표가 참여, 합의서에 서명했다.

한국GM 노사 양측은 지난 4월23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총 23차례 교섭을 가졌다. 지난 7월28일 ▲통상임금 체계 변경 ▲기본급 6만3000원 인상 ▲격려금 650만원 ▲성과급 400만원 ▲복리후생 조항들에 대한 개선 등 단체협약 갱신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잠정합의안을 도출한 바 있다.

또 이 잠정합의안에는 GM의 한국에 대한 장기적인 기여를 보여주는 미래발전전망 계획으로 차세대 크루즈의 군산공장 생산 계획이 포함됐다.

이어 7월30~31일 실시된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전체 조합원 중 총 1만3093명이 투표, 찬성률 54.7%로 잠정합의안이 통과됐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