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양희 장관, '통피아' 유감 표명…공직기강 재확립키로

최종수정 2014.08.11 12:00 기사입력 2014.08.11 12:00

댓글쓰기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미래창조과학부 최양희 장관이 11일 최근 일련의 검찰수사 결과 미래부 직원과 산하 기관 연구원들이 정부출연금 지원과 관련하여 비리에 연루된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했다.

최 장관은 이날 비리가 발생한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과 정보화진흥원장을 불러, 비리발생 원인과 재발방지 대책을 보고받고 직원에 대한 관리감독 부실 등 기강해이에 대해 강도 높게 질책했다.
이 자리에 함께 참석한 기금사업 관리기관장인 한국연구재단이사장과 한국방송통신진흥원장 등에게도 향후 유사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관별 자체 자정계획을 마련토록 지시했다.

또 미래부 제2차관은 정부과천청사 대강당에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공직기강 확립 교육을 실시했다. 이 자리에서 2차관은 깨끗한 윤리경영 없이는 창조경제가 꽃피울 수 없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향후 미래부 추진 사업과 직원에 대한 감찰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미래부는 비리에 연루된 소속 공무원에 대해서는 곧바로 직위해제 조치를 취하고, 검찰수사와는 별개로 감사관실에서 자체조사를 착수해 그 결과에 따라 엄정처리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미래부는 외부인사와 감사관실이 참여하는 가운데 소관 실국 주관으로 정부출연사업 전반에 대한 비리발생요인을 도출하고 개선책을 금년 9월말까지 마련키로 했다.

이 개선책에는 현재 실시중인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정보화진흥원(NIA)에 대한 감사결과도 반영할 계획이다. 미래부 감사관실내 '정부지원사업 비리 신고센터'를 이달부터 설치·운영키로 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