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완구 "원포인트 국회 열도록 원내대표 간 합의 이끌 것"

최종수정 2014.08.07 09:45 기사입력 2014.08.07 09:45

댓글쓰기

이완구 "원포인트 국회 열도록 원내대표 간 합의 이끌 것"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이완구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7일 오전 열리는 여야 원내대표 주례회동과 관련, "8월13일 전에 원포인트 국회라도 열지 않으면 전체 국정이 마비된다"며 "원내대표 간에 반드시 합의가 나와야한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국정감사 분리실시가 오는 26일부터로 예정돼 있는데 그 전에 '국정감사 및 조사에 관한 법률'의 개정이 전제되지 않으면 분리국감 실시 문제가 어려워진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세월호 피해학생의 특례입학제도도 물리적으로 8월18일 이전에 법이 뒷받침 되지 않으면 안 되게 된다"며 "국가와 국민을 위한 대타협이란 차원에서 오늘 (국회를) 정상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이 원내대표는 윤일병 사고와 관련, "병영문화개선 등에 대한 여야간의 국회 특별위원회 설치문제가 시급히 논의돼야 한다"며 "이 문제는 교착상태에 있는 세월호 특별법 수사권 문제, 국정조사 증인신청 문제와 맞물려 있기에 시간이 없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전 이 원내대표와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국민공감혁신위원장은 국회에서 주례회동을 갖고 원포인트 국회 개최를 비롯해 세월호 특별법과 청문회 증인채택 문제, 상임위 법안소위 구성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