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추신수, 양키스전 5타수 무안타…타율 0.240↓

최종수정 2014.07.30 13:49 기사입력 2014.07.30 13:49

댓글쓰기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2)가 침묵했다. 30일(한국시간) 텍사스 주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와의 홈경기에 톱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했지만 볼넷 하나를 고르는데 그쳤다. 5타수 무안타 2삼진을 기록했다. 최근 0.243까지 올린 타율은 0.240으로 다시 떨어졌다.

양키스 선발투수 브랜든 매카시를 상대한 추신수는 1회부터 삼진을 당했다. 시속 93마일짜리 싱커에 배트도 내밀지 못하고 물러났다. 선두로 나선 3회에는 좌익선상으로 향하는 타구를 때렸으나 좌익수 브렛 가드너의 슬라이딩 캐치에 고개를 숙였다. 추신수와 달리 후속 타선은 맹타를 거듭, 3회에만 3점을 뽑았다.
추신수는 4회 출루로 아쉬움을 달랬다. 주자 없는 2사에서 내야땅볼을 쳤는데 2루수 브랜든 라이언의 포구와 송구가 매끄럽지 못했다. 타구는 실책으로 기록됐다. 추신수는 엘비스 앤드루스의 안타 때 3루에 진루했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에 실패했다. 6회 3루수 땅볼로 돌아선 추신수는 7회에도 안타를 만들지 못했다. 2사 1, 3루 찬스에서 바뀐 투수 델린 베탄시스의 너클볼에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마지막 타석에선 볼넷을 골랐다. 9-12로 뒤진 9회 2사 2, 3루에서 마무리 데이빗 로버트슨의 제구 난조를 놓치지 않았다. 텍사스는 후속 앤드루스가 중전 적시타를 때려 11-12까지 따라붙었지만 애드리언 벨트레가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나 그대로 패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