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국의 메시' 이승우, U-16 대신 바르셀로나 훈련 합류

최종수정 2014.07.26 09:51 기사입력 2014.07.26 09:51

댓글쓰기

이승우(오른쪽)[사진=스포르트 홈페이지 캡처]

이승우(오른쪽)[사진=스포르트 홈페이지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준용 기자] '한국의 메시'이승우(16·FC바르셀로나)가 U-16대표팀 대신 FC바르셀로나의 후베닐 A팀 훈련에 합류한다.

대한축구협회는 이승우가 다음달 초 열릴 '제3회 코파 멕시코 대회' 참가를 앞두고 소집돼 훈련을 받아왔으나 28일 FC바르셀로나 후베닐A팀 소집에 합류하기 위해 대회에 불참한다고 25일 밝혔다.
후베닐A는 바르셀로나 청소년팀의 마지막 단계다. 한 단계 더 승격하면 바르셀로나 의 2군격인 B팀이나 1군에 합류할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다른 팀으로 이적해 프로무대에 데뷔하는 것도 가능하다.

앞서 이승우는 '2014 아시아축구연맹(AFC) U-16 챔피언십'을 대비해 출전하는 코파 멕시코대회에 참가하기로 했다.구단의 동의를 얻어 파주NFC에서 훈련을 받아왔다.

지난 18일 한 방송 인터뷰에서는 "대한민국 사람이니까 항상 태극마크를 달고 싶다"며 "바르셀로나보다 더 (태극마크에) 자부심을 갖는다"고 국가대표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최진철(43) U-16 축구대표팀 감독 역시 이승우에 대해 "민첩성과 볼 터치 및 드리블과 마무리 능력 모두 흠 잡을데 없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러나 바르셀로나 후베닐A팀 소집이 결정된 뒤 선수의 미래를 위해 팀에 복귀시키기로 결정했다.

이승우는 27일 바르셀로나로 출국할 예정이다.


박준용 기자 juney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