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열 대한농구협회장, FIBA 아시아 부회장 선임

최종수정 2014.07.25 11:43 기사입력 2014.07.25 11:43

댓글쓰기

방열 대한농구협회장, FIBA 아시아 부회장 선임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방열(73) 대한농구협회장이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 부회장에 선임됐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FIBA-아시아 총회에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4년 임기를 부여받았다. 경복고, 연세대 출신의 방 회장은 선수 시절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1982년 뉴델리 아시안게임, 1988년 서울올림픽 등에서는 감독으로 태극마크를 가슴에 태극마크를 새겼다. 2010년 11월 건동대 총장을 맡은 그는 지난해 2월 경기인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대한농구협회장에 선임됐다. 선수, 지도자, 스포츠 행정가로 두루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 방 회장은 “한국 농구의 위상을 세계 무대에 더 잘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국인이 FIBA-아시아 부회장 이상의 직위에 오른 건 1971년 회장을 맡았던 이병희 전 국회의원(작고) 뒤 처음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