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군도, 개봉 첫날 역대 최고 '55만 관객'…평점은 의외로 떨어지네

최종수정 2014.07.24 09:20 기사입력 2014.07.24 09:20

댓글쓰기

윤종빈 감독의 '군도: 민란의 시대'

윤종빈 감독의 '군도: 민란의 시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군도, 개봉 첫날 역대 최고 '55만 관객'…평점은 의외로 떨어지네

영화 '군도: 민란의 시대'(감독 윤종빈, 이하 '군도')가 여름 극장가 최고 기대작이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첫날부터 압도적인 관객몰이를 하고 있다.
24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군도'는 23일 관객 55만1290명을 동원하며 개봉 첫 날 압도적인 극장 성적으로 박스오피스 정상에 등극하는 쾌거를 보였다.

'군도'의 오프닝 스코어는 역대 최고치다. '군도'는 개봉 첫 날 54만명을 동원한 '트랜스포머3'(2011)의 역대 최고 오프닝 기록을 깼다.

또한 지난해 김수현 주연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가 세운 첫 날 스코어 49만 성적을 넘기면서 역대 한국영화 오프닝 기록도 같이 경신했다.
그러나 의외로 평점은 개봉 후 계속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한편 '군도'는 조선 말기를 배경으로 악덕 지주와 의적의 대결을 그린 사극으로 주연은 하정우와 강동원이 맡았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