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2차 모집, 加 대사관 홈피 신청자 폭주

최종수정 2014.07.11 07:22 기사입력 2014.07.11 07:22

댓글쓰기

주한 캐나다 대사관 홈페이지

주한 캐나다 대사관 홈페이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2차 모집, 加 대사관 홈피 신청자 폭주

2014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워홀) 2차 모집이 11일 7시에 시작됐다.

캐나다 워킹홀리데이란 만 18세에서 30세에 해당하는 한국인들에게 최장 1년 동안 캐나다에서 체류 및 취업이 가능한 비자를 주는 것을 말한다. 2014년 캐나다 워킹홀리데이는 총 4,000명을 모집하는데 1, 2차로 나누어 각각 2,000명씩 선발한다.

비자 발급을 위한 '컴패스'(Kompass) 사이트의 계정 생성 및 신청서 접수를 완료한 후 모집 인원 내에 정상 접수가 완료됐을 경우 48시간 이내 접수 확인증을 받게 된다. 이어 열흘 내 참가비(150캐나다 달러)를 납부하고 여권 사본과 영문 이력서를 업로드해야 한다. 접수부터 비자 발급까지는 총 50일 이상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모든 서류가 완료되면 14일 이내 `조건부 합격 레터(Letter)`를 수신하게 되고 이어 캐나다 이민국(CIC)에 구비서류를 업로드하면 된다.
현재 포털사이트의 검색어 1, 2위를 '캐나다 대사관'과 '캐나다 워킹홀리데이'가 차지하고 있으며 신청자가 몰려 주한 캐나다 대사관 홈페이지는 원활한 이용이 불가능한 상태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나도 가고 싶다" "어쩐지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캐나다 워킹홀리데이가 계속 올라가 있더라"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신청 성공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