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4일 세월호 국정조사, 교육부·경기도 교육청 등 기관보고

최종수정 2014.07.04 07:32 기사입력 2014.07.04 06: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인원 기자] 국회 세월호 침몰사고의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는 4일 교육부와 보건복지부, 경기도 교육청, 고용노동부, 경기 안산시를 상대로 기관보고를 실시한다.

여야 의원들은 이날 기관보고에서 정부부처를 상대로 세월호 참사의 미흡했던 대처를 따져 묻고 피해자와 피해지역에 대한 정부의 지원대책의 적절성과 수학여행이나 현장체험학습 등에 관한 안전 매뉴얼 등을 점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세월호 참사 당일 경기도 교육청이 안산 단원고 학생들이 전원구조 됐다는 잘못된 문자메시지를 보낸 경위 등에 대해서 집중 추궁할 것으로 보인다.

특위는 지난달 30일 국방부와 안전행정부, 전라남도, 전남 진도군을 상대로 첫 기관보고를 받기 시작했으며, 오는 11일까지 정부부처에 대한 기관보고를 연달아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국회 동북아역사왜곡대책특별위원회는 전체회의를 열고 '아베 정권의 고노담화 정신 훼손에 대한 규탄 및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대책 마련 결의안'과 '아베 정권의 집단적 자위권 행사 결정에 대한 규탄 결의안'을 채택할 예정이다.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방위원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보건복지위원회, 국토교통위원회 등도 일제히 전체회의를 열고 업무보고를 받는다.


김인원 기자 holeino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