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임스 로드리게스 2골, 콜롬비아 첫 8강 진출 "스타플레이어 탄생 예고"

최종수정 2014.06.29 12:10 기사입력 2014.06.29 12:10

댓글쓰기

▲콜롬비아 제임스 로드리게스 2골 '스타 츨레이어' 탄생 예고. (사진: 월드컵 경기영상 캡쳐)

▲콜롬비아 제임스 로드리게스 2골 '스타 츨레이어' 탄생 예고. (사진: 월드컵 경기영상 캡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제임스 로드리게스 2골, 콜롬비아 첫 8강 진출 "스타플레이어 탄생 예고"

콜롬비아가 월드컵 역사상 최초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콜롬비아는 29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의 마라카낭 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우루과이와의 16강전에서 2골을 몰아친 로드리게스를 앞세워 2-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콜롬비아는 다음달 5일 칠레를 꺾고 8강에 오른 개최국 브라질과 4강행 티켓을 놓고 일전을 벌인다.

콜롬비아의 8강행은 월드컵 역대 최고의 명승부였다. 특히 새로운 '월드컵 스타'의 탄생을 예고했다.

콜롬비아 로드리게스(23.AS모나코)의 원맨쇼가 돋보이는 90분 경기였다.
로드리게스는 0-0으로 균형을 이루던 전반 28분 왼발 터닝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페널티박스 바깥에 위치해있던 로드리게스는 헤딩 패스를 받자 가슴으로 가볍게 트래핑한 뒤 기습적인 슈팅을 쏘아 올렸다. 벼락같은 중거리포였다.

로드리게스의 활약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그는 후반 5분, 콰르다도의 몸을 날린 헤딩 패스를 문전으로 쇄도하며 가볍게 발로 밀어 넣었다.

이날 경기 두 번째 골이자 대회 5번째 득점으로 리오넬 메시, 네이마르(이상 4골)를 제치고 득점 선두로 올라서는 순간이었다.

사실 로드리게스는 실력과 스타성을 갖춘 예비 스타였다. 그는 조별리그서 3골-2도움을 기록, 이번 월드컵 최고의 히트상품으로 떠올랐다. 32개국 전체 선수들을 상대로 매긴 평점(캐스트롤 인덱스)에서도 가장 높은 9.79점을 받아 활약상도 인정받았다.

콜롬비아 2부 리그 엔비가도에서 데뷔한 로드리게스는 두 번째 시즌만에 55경기 20골이라는 엄청난 활약을 선보인 뒤 CA 반필드와 FC 포르투를 거쳐 지난 AS 모나코로 이적했다. 당시 그의 이적료는 4500만 유로(약 651억 원)라는 엄청난 액수였다.

한편 콜롬비아는 오는 7월 5일 오전 5시 칠레전에서 선방쇼를 펼쳤던 세자르의 브라질과 8강전을 치르게 된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